맨위로 맨아래로
Mask, Layer popup
닫기

Q
U
I
C
K

M
E
N
U
카톡상담 QnA게시판 상담예약 견적요청 수속현황 3D시설보기
열기

QUICK
MENU
캐나다 어학연수의 장점
북아메리카 대륙에 위치한 캐나다는 한국의 45배나 되는 토지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멋진 자연경관과 관광지가 많아 어학연수와 여행을 같이 할 수가 있습니다. 미국과 접해있기 때문에 발음이 미국식에 가까우며 다문화 국가로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고 있습니다.
미국에 가까운 발음
전 세계에서 영어를 사용하는 나라 중 대부분은 영국식 영어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또 나라별로 발음이나 문법, 어휘 등의 차이가 발생합니다. 한국은 미국 문화를 접하면서 대부분 미국식으로 영어를 배우고 있습니다. 캐나다는 영어를 모국어로 사용하는 국가 중 거의 유일하게 미국과 가까운 발음을 구사하는 국가입니다.
까다롭지 않는 비자제도
캐나다의 경우 방문비자 만으로도 최대 6개월까지 어학연수가 가능하며 그 이상의 경우 학생비자 발급을 필요로 합니다. 방문비자의 경우 특별한 준비 없이 한국에서 미리 eTA라는 사전허가신청만 하고 바로 출국이 가능하며 학생비자의 경우에도 시간과 서류준비가 필요하긴 하지만 비자승인이 까다롭지 않은 편입니다. 영미권 국가 중에서 상대적으로 비자발급이 쉽기 때문에 누구나 손쉽게 캐나다 어학연수를 계획할 수 있습니다.
다양한 문화가 공존
캐나다는 다양한 인종과 문화가 각자의 특색을 가지고 유지되고 있는 국가입니다. 다민족 국가로 출발하여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고 있으며 서로의 문화와 가치를 존중하는 분위기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민자가 많기 때문에 지역별로 음식의 특색이 다양한 편이고 문화와 예술을 장려하는 지원 정책을 실시하여 각종 다양한 볼거리들을 제공합니다.
저렴한 비용
영미권 국가 중 비용이 가장 저렴한 곳이 바로 캐나다입니다. 학비, 숙소비, 생활비 등 모든 부분에서 상대적으로 저렴하기 때문에 조금 더 여유 있는 생활이 가능합니다. 캐나다가 영미권 국가 중 가장 많이 선택 받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어학연수 환경
캐나다는 국제 경제협력 개발기구 OECD에서 매년 발표하는 살기 좋은 나라 선정 시 항상 최상위권을 차지하는 국가입니다. 특히 생활 만족도가 타국가에 비해 높아 국민들이 행복한 나라입니다. 캐나다는 미국보다 총기 사용이 제한적이며 도시 범죄율이 상대적으로 낮은 편이라 연수하기에 좋은 환경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캐나다는 국토의 대부분이 청정지역으로 쾌적한 자연환경을 자랑합니다. 따라서 캠핑이나 겨울스포츠가 활성화 되어있습니다. 로키산맥, 나이아가라폭포, CN타워, 휘슬러 스키리조트, 바니프, 스탠리공원, 아이스필드 파크웨이 등 많고 다양하게 존재합니다.
지리적 장점
미국과 지리적으로 가까워 캐나다 밴쿠버 쪽에서는 시애틀과 포클랜드가 가깝고 토론토 쪽에서는 보스턴, 시카고, 워싱턴, 뉴욕이 가까워 어학연수를 하면서 미국 여행을 하기에도 좋은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3d클라우드 검색
현재접속자
새로고침